제목 없음

 



 

 

 

 

 :: 현재위치 : HOME > 한국선교 100주년 > 감사100/선교100/비전100 사업

 

 

 

 

한국연합회

동중한합회  |  서중한합회  |  영남합회  |  충청합회  |  호남합회

대학교  |  중고등학교  |  초등학교  |  의료기관  |  삼육외국어학원

시조사  |  삼육식품  |  기타(삼육기술원/재림연수원/평신도훈련원)

 

 

선교3제 : 특성화 학원교회 설립

 

 

   SDA SamYook어학원은 설립 이래 각 지역마다 새로운 학원의 개원과 더불어 반드시 학원교회를 함께 조직함으로써 학원 자체적인 선교와 더불어 지역 교회들과의 연합 선교에도 앞장서 활동하도록 독려하고 있다. 처음부터 일반 지역 교회와는 달리 외국인 선교사들의 외국어 교육과 함께 주로 젊은 청년들과 외국어를 배우고자 하는 청소년들을 중심으로 선교 활동을 전개해 왔으며, 모든 예배 순서에 학원에 개설된 외국어 교육 과정에 맞게 언어별 예배 활동과 연합 예배 시 통역을 통해 다민족 다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열린 예배를 강조해 왔다. 이러한 학원  교회의 특성화 노력들이 결실을 맺어 교회의 조직과 예배 순서, 기타 교회 내 각종 모임에 있어서 일반 교회와는 많은 차별화 요소들이 발생하게 되었다.

  먼저 언어별로 전문화된 교회의 탄생이다. 현재 SDA SamYook어학원은 영어, 일본어, 중국어 화화 교육 과정에 기초해 세 가지 언어별로 전문화된 교회가 조직되어 운영되고 있는데, 전국 공통으로 개설된 영어 교육과정에 따라 모든 분원들은 기본적으로 영어학원교회의 형태로 운영되고 있으며, 전국에 7개의 분원에 개설되어 있는 일본어 교육과정에 따라 1992년도에 정식으로 조직된 국내에 유일한 일본어학원 교회가 있다. 또한 중국어 과정이 2001년에 개설됨에 따라 현재 중국어 예배소도 다른 언어와는 별도로 예배를 운영하고 있다.

  다음으로 민족별 특성화 교회이다. 점차 세계화의 물결과 국가 발전에 따라 국내에도 많은 외국인들이 거주하게 되면서 자연스럽게 그들이 친숙한 언어를 접할 수 있는 교회를 찾게 되었고, 학원교회는 그들의 좋은 신앙 보금자리가 되어 주었다. 단일 민족의 특성 상 일반 지역 교회에서 다민족 문화를 경험하기 힘든 외국인들이 여러 나라에서 파송된 선교사들과 함께 자연스럽게 자신들이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 예배를 드릴 수 있는 학원교회를 찾기 시작하면서 2001년부터 필리핀 교회, 몽골 교회 등 비교적 많은 인구가 이주해 있는 주변 민족들부터 학원 교회 내에서 민족별 교회를 조직하고 예배를 드리고 있다. 이들 민족별 교회들은 기존의 신자들을 중심으로 국내에 진출해 있는 자국민들과 함께 예배에 참석하는 비율이 많아 국내 외국인 선교의 좋은 모본을 보이고 있으며, 또한 학원의 해외 선교 활동과도 연계하여 본국에서 선교하고 국내에 초청해 침례를 베푸는 경우도 발생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연령별 특성화 교회이다. 현재 국내 유수한 대학들이 밀집해 있는 신촌학원을 중심으로 대학생 선교회와 협력하여 대학생들을 위한 VIP교회가 2002년도에 조직되어 주변의 대학생들이 마치 일반 Cafe에 오는 것처럼 부담 없이 언제든지 와서 신앙적인 상담 활동이나 친교 활동을 나눌 수 있으며 예배당의 공간적 구조뿐만 아니라 예배 순서에 이르기까지 기존의 방식과는 차별화된 대학생들에게 친숙한 공간 배치와 인테리어를 갖추고 순서를 진행하고 있어 대부분 대학생들인 학원생들과 주변의 일반 대학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서울 본원을 중심으로 초, 중, 고등학생들을 위한 주니어교회가 2003년도에 조직되어 학원 선교 캠프를 통해 침례 받은  기존 청소년들이 지속적으로 신앙적인 양육을 받고 또한 아직 진리를 모르는 청소년들을 초청해 봉사할 수 있는 보금자리의 역할을 감당하고 있다.

  앞으로도 SDA SamYook어학원은 학원교회를 중심으로 최일선 선교기관으로서 선교 대상자들의 다양한 필요와 욕구에 맞는 특성화된 선교 모델을 개발하고 정착시킴으로써 한국 교단의 세계 선교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경주할 것이다.